> 대학교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유원대학교 미디어콘텐츠학과, 코로나19에 힘들어하던 시민들에게 공연 힐링 선물
2020-07-16 오후 11:08:11 이종엽 기자 mail eob12345@naver.com

    코로나19로 인해 아티스트 뿐 아니라 지방 소도시 주민들이 즐길 수 있는 문화예술 이 없는 시기에 모범적 방역과 예방으로 진행된 지역 문화 공연이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유원대학교(총장 채훈관) 아산캠퍼스 미디어콘텐츠학과 학생들과 음봉면 장수마을 주민들이 화제의 주인공들이다.

    714일 저녁 7, 음봉면 월량리 나니아2560’ 카페에서 청춘 The 청춘이란 주제로 진행된 음악회는 같은 지역 내 대학생들로 구성된 청년예술인들과 평균 나이 70대의 들음색소폰동호회, 아이부터 어르신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주민들로 구성된 장수마을 동네 음악대가 함께 참여해 만들어진 공연이다.

     

    청춘 The 청춘을 기획한 미디어콘텐츠 학과 김영진 교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이순신 축제를 비롯한 각종 지역축제 및 공연들이 취소되는 요즘 음악으로 하나 돼 여러 세대가 공감할 수 있는 힐링의 시간을 선물하고 싶었다.”라고 공연 의도를 설명했다. 또한 코로나19 사태로 지역 문화계가 위축된 가운데, 이번 공연이 모범적인 방역 사례가 되어 지역문화공연계에 새로운 방향 모델을 제시함으로써 지역축제나 공연이 계속 활성화되었으면 한다.’라고 덧붙였다.

    같은 지역에 살면서 각자가 아닌 함께라는 주제로 공연을 함께 하게 되어 고마웠다는 색소폰동호회 회장 지길윤(70)이 공연이 내년에도 내 후년에도 계속 이어져 마을의 축제로 자리매김하는데 앞장서겠다.’라며 공연 소감을 말했다.

    졸업작품전으로 이번 공연을 기획한 유원대학교 4학년 문혁(23)코로나19 방역과 예방을 위해 공연장에 일회용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배치했으며, 좌석 간의 간격을 넓혀 사회적 거리 두기를 준수했다. 또한 비접촉식 체온계로 발열 체크뿐만 아니라 방명록에 성명과 연락처를 작성하지 않으면 입장할 수 없도록 철저하게 준비를 했다.”며 내년에는 후배들이 이 공연을 좀 더 활성화 시키기를 바란다고 끝맺음을 했다.

     

     

    <저작권자©천안아산일보.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20-07-16 23:08 송고
    유원대학교 미디어콘텐츠학과, 코로나19에 힘들어하던 시민들에게 공연 힐링 선물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부성1길 28-12(두정동)
    간별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충남 아00209 / 등록연월일 : 2013년 11월 27일
    TEL : 041)553-4646 / 발행인.편집인 : 이종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엽
    Copyright©2014 천안아산일보. All right reserved. mail to : eob1234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