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회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천안시의회, 임시회 5분발언을 통해 시정 방향 제시
2019-03-22 오후 9:35:42 이종엽 기자 mail eob12345@naver.com

    천안시의회(의장 인치견) 220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김각현, 김길자, 안미희 의원은 5분발언을 통해 시정에 대한 정책을 제안했다.

     

    먼저 김각현 의원은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을 위한 제안을 주제로 5분발언을 시작했다.

     

    김각현 의원은 최근 발생한 장애인 전동휠체어 사고는 열악한 보행환경이 주요원인이며 특히 인도의 높은 단차, 좁은 폭, 보행로에 불법 주·정차된 차량, 부적절하게 설치되거나 훼손된 점자블럭 등으로 안타까운 사고들이 발생한다말했다.

     

    이어 천안시는 천안시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에 관한 조례에 따라 2019년 현재 저상버스 27대 보급, 장애인특별교통수단 도입확대,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인증 사업, 교통 복지 증진을 위해 마중버스를 운행하고 있지만 교통약자가 체감하기에는 만족스럽지 못한 현실이라 지적했다.

     

    따라서 천안시 교통약자 이동편의시설 사전·사후 점검에 관한 조례제정하여 교통약자 입장에서 불편사항을 모니터링하고 시설점검을 강화해야 하며, 이동편의시설 기술지원센터 설치를 통해 기술자문·정보제공·적합성 여부 사전점검으로 교통약자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시설을 만들어야 할 것이라 강조했다.

    김 의원은 교통약자에 대한 정책은 단지 소수를 위한 정책이 아닌 우리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정책이며, 차별 없이 누구나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는 보행환경이 만들어 질수 있도록 해야할 것이며, 본 의원도 이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 밝혔다.

     

    이어 진행된 김길자 의원의 5분발언은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반납에 대한 인센티브 제도 마련 시급의 주제로 진행되었다.

     

    김길자 의원은 젊은 층의 교통사고는 감소하고 있지만 70세 이상 고령운전자의 교통사고는 10년 사이 4배 이상 급증하고 있고 사망자 수는 연평균 4.4%, 부상자 수도 연평균 12.3%씩 증가하는 등 고령운전자로 인한 사고가 심각한 사회문제라고 말했다.

     

    이어 천안시 등록차량 중 70세 이상 고령운전자의 차량이 전체의 4.4%13,860대이고 천안시가 고령사회로 진입하고 있어 고령운전자도 점점 늘어날 이라며 안전사고 사전예방의 중요성과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반납에 대한 인센티브 제도 마련의 시급성을 강조했다.

     

    아울러 현재 천안시 고령운전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지원 조례에도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한 교통안전에 관한 교육 실시, 고령운전자 차량 표시 스티커 제작 지원, 70세이상 고령운전자가 운전면허증을 자진반납 시 대중교통요금을 예산의 범위 내에서 지원을 하도록 명시되어 있다말했다.

     

    김 의원은 안전한 천안을 위해 고령자 운전 매뉴얼을 작성해 스티커 부착 등 안전운전에 대한 적극적인 홍보가 필요하며, 운전면허 반납에 따른 이동권 보장을 위해 대중교통 요금 지원 등 경제적인 뒷받침이 마련되어야 한다밝히며 당초 조례의 취지에 따라 고령운전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반납에 대한 인센티브 제도의 조속한 시행을 요청했다.

    끝으로 안미희 의원은 천안의 축제 지원으로 시민의 행복을 키우자주제의 5분발언을 했다.

    안미희 의원은 지역의 환경·문화를 고려하지 않은 천편일률적인 축제가 개최되면서 지역축제는 경쟁적·과시적 축제가 되어 여러 문제점을 발생시켰다. 그럼에도 해마다 지역축제가 늘어나는 이유는 지역이미지 제고와 홍보, 지역주민의 자긍심 고취 및 지역주민의 요구 충족 등인 긍정적 효과가 파생되기 때문이며 특히 지역경제 활성화가 가장 큰 이유라 말했다.

     

    이어 천안에도 북면 벚꽃축제, 광덕 호두축제, 입장 거봉포도축제, 성환 배축제 등이 지역특색을 반영한 결과 많은 관광객과 지역주민의 참여를 이끌어내고 있고 독립기념관 단풍나무 숲길 힐링 축제도 힐링과 역사체험 콘텐츠 개발로 많은 시민들이 찾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단풍나무 숲길 축제가 지역의 환경과 문화를 이용한 특색 있는 축제로 거듭나고 있음에도 천안시의 지원을 받고 있지 않는 상황이라며, 지역 주민의 소득 향상과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위해 단풍나무 숲길 축제에 대한 천안시의 적극적인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제안했다.

     

    안의원은 시민이 주인인 편안한 도시, 모두가 누리는 따뜻한 도시, 미래를 꿈꾸는 활기찬 도시, 시민이 주인인 희망찬 도시를 만들어 가기를 희망한다면서 단풍나무 숲길 힐링 축제에 대한 천안시의 적극적 참여와 지원을 요청했다.

    <저작권자©천안아산일보.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3-22 21:35 송고
    천안시의회, 임시회 5분발언을 통해 시정 방향 제시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부성1길 28-12(두정동)
    간별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충남 아00209 / 등록연월일 : 2013년 11월 27일
    TEL : 041)553-4646 / 발행인.편집인 : 이종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엽
    Copyright©2014 천안아산일보. All right reserved. mail to : eob1234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