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회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아산시의회 유성기업 노사문제의 평화로운 해결 촉구 성명서
2019-09-03 오후 7:33:38 이종엽 기자 mail eob12345@naver.com

    오늘 우리는 2011년 이후 9년간 지속되고 있는 유성기업 사태가 범사회적 열망에도 불구하고 노-사간 이견으로 집중교섭 제안이 불발되고 대립 일변도로 치닫고 있는 현 상황을 안타깝게 생각하며 노사의 결단을 통한 해결을 촉구하는 바이다.

     

    국가인권위원회가 밝힌바와 같이 장기간 지속되어 온 유성기업 내 노사갈등 상황으로 소속 근로자들의 정신적신체적 건강상태가 심각하게 악화되었으며, 회사의 매출은 감소하고 사주는 한번 구속된 상태에서 다시 법원의 선고가 코앞으로 다가와 있습니다.

     

    최근 미중 무역분쟁과 일본의 수출규제, 자동차산업의 변화 등 경제환경이 급변하는 상황에서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노사의 협력과 상생의 문화가 절실히 요구되고 있습니다.

     

    모두가 인정하듯이 유성기업의 노사분쟁은 단순히 사업장내 분쟁을 넘어 지역사회에 초미의 관심사로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이에 지역사회는 유성기업 사태해결을 위한 중재역할 등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노사가 하루 빨리 진솔하고 지속적인 대화를 통해 회사와 노동자가 함께 걸어갈 수 있는 길을 만들어 나아가기 위해 교섭테이블에 나설 것과 교섭테이블에서 노사분쟁을 종식하는 노사합의를 이끌어내기 위한 결단을 촉구합니다.

    또한 그 동안 유성기업 사태해결을 위해 노력해 온 충청남도와 종교계가 다시 한번 유성기업 노사를 집중교섭에 참여시켜 노사합의를 이끌어내기 위한 노력을 다해 줄 것을 요청합니다.

     

    우리 아산시의회도 유성기업 사태 해결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입니다.

     

     

    201993

     

    아산시의회 의원 일동

    <저작권자©천안아산일보.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9-03 19:33 송고
    아산시의회 유성기업 노사문제의 평화로운 해결 촉구 성명서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부성1길 28-12(두정동)
    간별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충남 아00209 / 등록연월일 : 2013년 11월 27일
    TEL : 041)553-4646 / 발행인.편집인 : 이종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엽
    Copyright©2014 천안아산일보. All right reserved. mail to : eob12345@naver.com